Dooku in Jinx

서울택시 승차거부 본문

자유게시판

서울택시 승차거부

두쿠 Dooku 2016. 3. 13. 12:12

우연히 어떤 기사를 보았다. 서울택시의 승차거부에 관한내용인데 서울밖의 경기지역으로의 승차거부는 법적으로 문제가 없으며 택시기사 입장에서도 공차로 돌아와야 하니 손해가 심하다. 요금을 현실화 해야한다. 라는 내용이었다. 댓글에서도 택시를 욕하는 사람 옹호하는 사람 반반인거 같았다. 나도 승차거부를 꽤나 경험해본 사람으로 한마디 하려고한다.


예전에 불광에 살때 종로나 종각쯤에서 놀다가 밤 12정도 이후에 택시를 타려고 하는것은 불가능에 가까웠다. 같은 서울인데도 승차거부로 택시를 탈수가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어서 그 정도 시간에는 아예 택시잡는것은 안되는것으로 여기고 있다.

택시기사들은 항상 요금이 싸다, 먹고살기 힘들다 라고 징징대는데..... 사람을 골라태우는것은 그 반대의 경우, 즉 누굴 태우든 돈버는것은 마찬가지 이므로 편한 사람을 태우려 하는것 아닌가? 그러니까 그렇게 먹고살기 힘들면 손님을 서로 태우려고 난리를 쳐야지, 배가 불렀으니 골라태우는게 아니냐는 말이다. 요즘같은 시대에 서비스 이용하려는 손님이 서버의 눈치를 이렇게 봐야하다니. 친철하느냐 불친절 하느냐는 일단 태워줘야 논할수가 있지... ㅋㅋ 친절하단 말은 절대 아니니 오해말길...ㅋ


일단 택시요금의 현실화 즉 요금인상을 요구하기 전에 서비스를 똑바로 하면서 요구해야지. 돈 더줄때가지 내 멋대로 할거야.. 라는것은 아니지 않나. 똑바로 올바르게 택시의 본 업무를 다하며, 아니 그것까지 바라지도 않아. 택시의 본업을 반만이라도 제대로 수행하면서 요금인상을 요구하던지 해야지, 이건뭐 거꾸로 됫어.. 내가 생각할때는 택시요금은 더 낮춰야돼...

도로위의 무법자로서의 택시는 논하지도 않겠다.


택시를 생각하면 느껴지는 나의 개인적인 느낌은.... "비싸고 불친절한 부담스러운 운송수단으로 웬만하면 이용하지 말자."이다. 아무런 가감없는 택시에 대한 나의 생각이 이렇다.


"비싸더라도 부담없이 언제든 우리 주위의 택시를 이용하면 되지.." 라는 생각이 들면 택시들도 더 이익이 아닐까? 당장 눈앞의 이익만 쫒는 택시기사들은 대한민국의 현제의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주는것같다.


PS: 그렇지 않은 택시기사분들도 많다는것은 나도 안다. 당연하겠지, 하지만...... 현실은..?




2 Comments
  • 프로필사진 택시기사 2016.04.05 19:20 왜 택시요금을 니네가책정하는데? 완전 열정페이사장님납셨네 알바한테 일 잘하면 시급올려줄게 말하는거랑 뭐가틀려??
    니가 맨날 외면하고 안타는 모범택시나 카카오블랙봐라 문까지열어준다 왜? 돈을쳐바르니깐 택시 타고안타고는 니네자유지만 요금책정권한이 택시업계에있지 왜 니네한테있다고생각하는데?? 그런식이면 휴대폰요금 자동차요금 대학등록금도 니네가 책정하시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ooku.tistory.com 두쿠 Dooku 2016.04.12 23:25 신고 뭔소리야 난독증인가... 요는 택시요금을 내가 맘대로 정하겠다는게 아니고 승차거부를 밥먹듯 하면서 요금인상을 요구하진 말라는거야..
    빈택시에 승차거부 당해 봣어? 아니면 맨날 하고 다니남???
댓글쓰기 폼
Prev 1 2 3 4 5 6 7 8 Next